[마펫 추천TIP 공유] 집사를 믿는다는 고양이의 행동들!
회원 date : 2018-12-24 | hit : 18

늘 시크하고 도도한 것 같이

차가운 도시 냥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지만

냥이들도 집사를 믿는다는 그들만의 애정표현을 한답니다.


집사가 옆에 있거나 만져줄 때

그르렁 그르렁 거린다면 지금 그 상황이 너무 행복하다는 표현이예요!


강아지들 처럼 발라당 누워서 배를 보여준다면

집사를 믿으니 난 까겠다(?) 라는 행동이기도 합니다.

다만, 배는 고양이에게 약점인 부위라 만지는 걸 싫어할 수도 있어요!


고양이의 이마와 뺨에는 분비선이 있어

부비적 거리며 자신의 체취를 묻히는데

집사에게 이렇게 부비적 거린다면 편안함을 느끼고 있다는 증거!


앞 발로 주인의 몸을 마사지 하듯 꾹꾹 누르는 행동은

어릴 때 모유를 먹으며 하던 행동을 주인에게 하는 것은

안정감을 느낀다는 뜻!

댓글달기
  •  
  • 상호 : (주)마이펫씨앤제이 | 대표 : 이찬범, 이준영 | 주소 :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129, 605
    사업자등록번호 : 469-87-00568 | 통신판매신고 : 제 2017-서울강남-00353호 | 사업자정보확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이찬범 mypetplus@nate.com | 대표전화 : 02-6677-9303
    호스팅 사업자 : (주)카페24
    copyright ⓒ mypetplus all rights reserved.
    마이펫플러스에 게시되는 의료상품의 구성과 가격은 해당동물병원에서 공개한 상품으로 상품구매후
    병원방문치료시의 내용과 가격이 상이하지 않습니다.
    마이펫플러스는 제휴사의 판매상품에 대해 직접적인 관여를 하지 않으며 결제관련(신용카드, 계좌이체, 무통장입금)과 관련된 취소 및 환불의 의무와 책임은 해당업체에 있습니다.
    상품 구매전, 해당업체의 상품정보와 주의사항 등 서비스 절차를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